업무분야 > 민사소송
 
사인 간의 분쟁에 사법기관을 참여케 하여 자력구제를 저지하는 역할을 합니다.
 

 
어떠한 내용이 기재되어 상대방에게 도달하였다는 점을 공적으로 증명하는 것으로, 보통 소송에 앞서 사전적인 통보 조치의
일환으로 여겨집니다.

추후 제기될 본안 소송에 앞서 채무자의 재산을 동결시켜 처분권을 행사하지 못하도록 사전적 조치 방법의 일종으로
가압류와 가처분방식이 있습니다. 민사소송 제기에 앞서 반드시 필요한 절차입니다.

원고가 피고를 상대로 일정한 금원의 이행 등을 구하는 실제적인 소송입니다. 승소를 받기 위해 꼭 필요한 사실에 대한 주장, 입증을 해야 합니다.

승소를 한 원고의 신청에 의하여 국가의 집행기관이 집행권원(보통 가집행이 선고된 판결이나 확정된 판결을 말합니다.)에 표시된 사법상의 이행청구권을 국가권력에 기하여 강제적으로 실현하고 원고의 귄리를 실현시켜주는 절차를 말합니다.